내 / 용 / 보 / 기
글작성자
 관리자 2014-07-25 21:56:47 | 조회 : 528
가 맹 점 명  운조루

토지면 오미리에 위치한 운조루는 부귀영화가 약속되어 있다는 최고의 명당터로‘하늘에서 금가락지가 떨어진 곳이라는 금환락지의한 가운데에 자리잡고 있습니다. 이 집은 조선 영조 52년 (1776년)당시 삼수 부사를 지낸 류이주(柳爾胄)가 세운 것으로 99칸(현존73칸)의 대규모 주택으로서 조선시대 선비의 품격을 상징하는 품자형(品字形)의 배치 형식을 보이고 있는 양반가입니다.운조루라는 택호는“구름 속의 새처럼 숨어사는 집”이라는 뜻과“구름 위를 나는 새가 사는 빼어난 집”이라는 뜻도 지니고 있는데,중국의 도연명이 지은 귀거래혜사(歸去來兮辭)에서 따온 글귀입니다.“구름은 무심히 산골짜기에 피어 오르고 새들은 날기에 지쳐 둥우리로 돌아오네”에서 첫머리인 운(雲)과 조(鳥)를 따온 것입니다.
한편 운조루 창건 과정에서 운조루가 명당의 증거라는 사건이 발생해 사람들의 관심을 끌었습니다. 집터를 잡고 주춧돌을 세우기 위해 땅을 파는 도중 부엌자리에서 어린아이의 머리크기 만한 돌거북이 출토 되었는데, 이는 운조루의 터가 풍수지리에서 말하는 금귀몰니(金龜沒泥)의 명당을 입증하는 것으로 운조루의 가보로 전해 내려오다 안타깝게도 지난 1989년 도난당했습니다. 운조루에는 홍살문에 걸린 호랑이뼈, 66칸의 집, 우마차의 나무바퀴, 조선 후기의 생활상을 한눈에 알 수 있는 사진 자료와 유물, 추사 김정희병풍 등이 있습니다. 운조루가 아직까지 세인들의 관
심을 끌고 있는 것은 명당중의 명당에 집을 지었다는 것도 있지만 이 저택이 조선후기 건축양식을 충실하게 따른 역사적 유물로 훌륭한 가치를 지니고 있기 때문입니다.


위치:전라남도 구례군 토지면 운조루길 59
문의안내:061-781-2644
이전글 | 천은사 관리자   2014/07/25
다음글 | 지리산둘레길 안내센터 관리자   2014/07/25